메인메뉴 바로가기 본문내용 바로가기

HOME>정보마당>보도자료

보도자료

실종아동전문기관의 관련 보도 내용입니다.

실종아동전문기관의 관련 보도 내용입니다.

게시물 내용
제목 [이데일리] [목멱칼럼]가출청소년 품어줄 따뜻한 사회를 꿈꾸며
등록일 2018-12-05
첨부파일

올 2월 몹시 추운 날이었다. 1층 벨이 매우 다급하게 울려 황급히 나가보니 흰 모자를 깊숙이 눌러 쓴 마르고 작은 체구의 청소년이 부들부들 떨면서 서 있었다. 이 청소년은 이전에도 아동보호전문기관을 통해 쉼터에 입소한 경험이 있었는데 아버지의 빈번한 폭력을 피해 반복적으로 가출을 하는 아이였다. 전날도 가출해 갈 곳이 없던 차에 아는 A형의 집에 가서 지낸 이틀간 4명의 청소년들에게 구타와 성추행을 당하고 머리카락을 삭발 당했다고 했다. 그 이유는 이 아이가 이전에 가출 때 A형 집에서 7일간 머문 것에 대한 비용 청구였는데, 돈이 없다고 하자 갚은 능력이 없으면 몸으로 때우라고 했다고 한다.
 

- 중 략 -

 

조현섭 한국심리학회 회장·총신대 중독재활상담학과 교수

 

 

해당 기사 전문 보기

이전글,다음글
이전글 [새전북신문] 익산서, 실종예방 `코드아담’대응 강화
다음글 [기호일보] 동두천경찰서, 정신지체장애인 실종 5일만에 구조
목록